첫 매화

홈지기 | 2013.02.07 15:07 | 조회 3816

첫 매화

 

 

 섬진강 첫 매화 피었습니다 곡성에서 하류로 내려가다가 매화꽃 보고는 문득 생각나서 사진에 담아 보냅니다 이 매화 상처 많은 나무였습니다

 

 상처 없이 어찌 봄이 오고, 상처 없이 어찌 깊은 사랑 움트겠는지요

 

 태풍에 크게 꺾인 벚나무 중에는 가을에도 우르르 꽃 피우는 나무 있더니 섬진강 매화나무도 상심한 나무들이 한 열흘씩 먼저 꽃 피웁니다 전쟁 뒤 폐허의 허망에 덮인 집집마다 힘닿는 데까지 아이를 낳던 때처럼 그렇게 매화는 피어나고 있습니다

 

 첫 꽃인 저 매화 아프게 아름답고, 상처가 되었던 세상의 모든 첫사랑이 애틋하게 그리운 아침 꽃 한 송이 처절하게 피는 걸 바라봅니다 문득 꽃 보러 오시길 바랍니다

 

지리산 문수골에서 원규가

212개(1/22페이지)
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
212 늑대 홈지기 5308 2014.01.22 15:56
211 산을 오르며 홈지기 4285 2014.01.06 12:11
210 환절기 홈지기 3994 2013.11.07 10:10
209 하현 홈지기 3495 2013.09.24 22:03
208 그해 여름 홈지기 3889 2013.07.01 17:17
207 사월 목련 홈지기 4495 2013.05.01 17:50
206 우기 홈지기 3536 2013.03.28 17:57
>> 첫 매화 홈지기 3817 2013.02.07 15:07
204 겨울 나무 홈지기 5828 2012.12.13 11:38
203 상선암에서 홈지기 3956 2012.11.21 11:43